찐뉴스

[전북도] 김관영 지사, 설 맞아 전통시장서 다함께 민생 강조

찐뉴스 | 기사입력 2024/02/06 [16:07]

[전북도] 김관영 지사, 설 맞아 전통시장서 다함께 민생 강조

찐뉴스 | 입력 : 2024/02/06 [16:07]

 

김관영 전북특별자치도지사는 6일 오전 설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찾아 장보기 캠페인을 추진하며 상인, 주민과 민생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전주 모래내시장을 찾은 김 지사는 생활물가 현장관리에 나섰고, 소비 분위기 조성을 위해 직접 물건을 고르며 상인들의 어려움과 주민들이 체감하는 장바구니 물가에 대해 하나하나 챙겼다.

 

전통시장 캠페인 추진과 함께 모래내시장에서 올해 진행하는 주차 환경 개선, 고객지원센터 건립 사업과 관련해서 내실 있는 사업 추진을 지시했다.

 

온누리상품권 구매와 이용 촉진을 위해서 직접 구매한 온누리상품권으로 10여 가지 물품을 구매하고 도민들에게 고물가로 어려운 설 차례상 장바구니를 위해서 넉넉한 전통시장을 방문할 것을 부탁했다. 또한, 민생문제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다함께 민생 회복을 위해 노력할 것을 강조했다.

 

김 지사는 “이번 설 명절은 여느 때보다 따뜻한 명절이 될 수 있도록 민생의 어려움을 함께 덜어낼 정책 추진에 만전을 기할 예정”이라며 “특히, 우리 도에서는 고물가·고금리 장기화, 가계부채 역대 최대치 등 도민 일상생활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한뜻으로 다함께 민생시책을 추진하고 있으니 상인과 주민 여러분 모두 힘내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 지사는 전북자치도 출범 이후 ‘다함께민생 특별대책’을 제1호 시책으로 결재했다. 특별대책에는 추경 연계 민생시책 발굴, 기존 민생사업 강화, 긴급 민생문제 발생 대응을 통해 경제, 복지, 건설 등 민생 전 분야에서 도민 일상생활의 어려움을 해결할 방침이다.

 

아울러, 설명절 종합대책과 간부회의를 통해 도민의 삶과 직결되는 물가관리, 명절 전 대금 지급, 임금체불 해소, 소외계층 나눔문화 확산, 전반적 소비 분위기 진작 등 민생경제 대책 마련과 실천에 총력을 다할 것을 주문한 바 있다.

 

한편, 이날 시장 장보기에서 구매한 물품들은 전주시 관내 사회복지시설에 명절 성수품으로 기탁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예산군] 설 명절 물가안정 및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 개최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