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뉴스

[안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80억 원 지원… 업체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찐뉴스 | 기사입력 2024/02/06 [16:07]

[안산시] 소상공인 특례보증 80억 원 지원… 업체당 최대 5천만 원까지

찐뉴스 | 입력 : 2024/02/06 [16:07]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고금리·고물가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1개 업체당 최대 5천만 원을 지원하는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추진한다고 6일밝혔다.

 

소상공인 특례보증이란 신용등급이 낮고 담보력이 부족한 소상공인들이 금융기관에서 대출받을 수 있도록 경기신용보증재단을 통해 보증을 지원하는 제도다.

 

시는 경기신용보증재단에 8억 원을 출연해 출연금의 10배인 80억 원 규모의 특례보증을 지원한다.

 

지원대상은 안산시 관내 사업장을 두고 있는 소상공인으로, 사업자등록 후 개업일로부터 2개월 이상 지난 소상공인에게는 경영 개선 자금을, 2개월 미만인 소상공인에게는 창업지원금을 최대 5천만 원까지 지원한다.

 

특례보증을 받고자 하는 소상공인은 경기신용보증재단 안산지점에 방문해 신청하거나 경기신용보증재단 누리집(홈페이지)을 통해 상담 예약하면 된다.

 

이민근 안산시장은 “특례보증 지원을 통해 자금난을 겪고 있는 안산시 소상공인들의경영안정과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안산시는 관련 제도를 활용해 지난해 600여 개 업체에 약 168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예산군] 설 명절 물가안정 및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 개최
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