찐뉴스

[충북도] 충북보건환경연구원,“생식용 굴 섭취 시 노로바이러스 조심하세요”

찐뉴스 | 기사입력 2024/02/06 [15:56]

[충북도] 충북보건환경연구원,“생식용 굴 섭취 시 노로바이러스 조심하세요”

찐뉴스 | 입력 : 2024/02/06 [15:56]

 

 

충북보건환경연구원(원장 김종숙)에 따르면 생식용 굴 일부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돼, 날씨가 추워지는 겨울철에도 생식용 굴은 가급적 가열하여 익혀먹는 것을 권장한다고 6일 밝혔다.

 

연구원은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2월까지 생식용 굴 등 겨울철 다소비 수산물에 대한 검사를 진행중이며, 이번 검사에서 생식용 굴 일부에서 노로바이러스가 검출되었다.

 

노로바이러스는 영하 20℃에서도 감염력을 유지하기 때문에 여름철보다 겨울철에 더 많이 발생하며, 특히 겨울철에 많이 섭취하는 익히지 않은 생굴이나 생선회가 매개가 되어 감염을 일으킨다고 알려져있다.

 

시중에 판매 중인 굴을 안전하게 즐기려면 구입 시 용도부터 확인해야 한다.

 

껍질을 벗겨 판매하는 생굴은 생식용과 가열·조리용으로 분류되며‘가열·조리용’ 또는 ‘익혀 먹는’ 등의 표시가 있는 제품은 반드시 85℃에서 1분 이상 가열해 섭취해야 한다.

 

연구원 양승준 보건연구부장은 “노로바이러스는 열에 약하기 때문에 굴 등어패류는 완전히 익혀먹는 것이 안전하다”라며 “노로바이러스는 백신이 없기 때문에 철저한 위생관리를 통해 예방해야 하므로 외출 후나 음식 조리 전, 공중 화장실 사용 후에는 반드시 손을 씻어야 한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포토뉴스
메인사진
[예산군] 설 명절 물가안정 및 전통시장 장보기 캠페인 개최
1/4
경제 많이 본 기사